보도자료

팅크웨어의 신상품 등 주요내용을 전하는 공식 보도자료 입니다.

공시정보
제목 팅크웨어, 현대자동차그룹 1차 협력사 선정, 사업적 협력관계 구축 2020-06-09

팅크웨어㈜(대표 이흥복) 현대자동차그룹 품질운영시스템 평가제도를 통과하며 1차 협력사로 선정됐다고 9() 밝혔다.

 

팅크웨어는 20여 년간 자동차 애프터마켓 시장에서 ‘아이나비’ 브랜드를 기반으로 갖춰온 업계 최고 수준의 제품 품질, /오프라인 유통망, 브랜드 인지도 등 강점을 바탕으로 본격적으로 B2B 시장에 진출하게 됐다. 이를 위해 회사는 주요 완성차사에 전문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조직인 ‘전장사업본부’를 2018년부터 신설해 운영하고 있다. 현재 포드 미국 본사의 공식 블랙박스 공급업체 선정을 비롯해 르노삼성, GM, 폭스바겐, 볼보, 중국 완성차 등 다수의 전장사업을 기반으로 한 B2B 레퍼런스를 구축하기도 했다.

 

또한 B2B 시장에서의 제품 개발/생산 프로세스를 도입하기 위한 체질 변화 활동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충주시 메가 폴리스 산업단지 내 10,000평 규모의 생산공장을 2017년 하반기 준공, 연간 200만대 규모의 제품을 생산할 수 있는 자동화 공장 구축은 물론 틴팅, 차량용 공기청정기, 전동 킥보드 등 서브 브랜드를 통한 자동차 관련 제품 군을 확대하며 사업 다각화도 이루고 있다

 

회사는 이번 현대자동차그룹 1차 협력사 등록을 계기로 팅크웨어의 강점인 블랙박스 및 자동차 관련 제품, 기술을 활용해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업 가능한 배경을 만들었으며, 장기적 협력을 통한 제품 및 기술 개발 시너지를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팅크웨어 최해정 전장사업본부장은 “회사는 자동차 애프터마켓 시장에서 내비게이션, 블랙박스를 메인으로 기술, 사업적으로 지속적으로 성장했고 다년간의 관련 기술 노하우와 전문성을 기반으로 협력사에 선정될 수 있었다”고 설명하며 “이번 선정을 통해 당사가 가진 기술 역량과 현대자동차그룹에서 진행하고 있는 다양한 사업을 접목시켜 양사가 모두 성장할 수 있도록 핵심 연구개발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회사는 전장사업본부를 중심으로 앞으로 다가올 전기차 및 자율주행 시대를 맞이해 필수 요소로 부각되고 있는 영상인식 분야와 지도 인프라 기술 분야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블랙박스, ADAS(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 AEB(긴급제동장치), AVN(오디오, 비디오, 내비게이션) 등의 제품 융복합화를 위한 기술 기반을 확보하고, 고정밀 지도(HD), 부분 업데이트(Partial update), 증강현실(Augmented Reality) 등 지도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바탕으로 자율주행 및 라스트마일 모빌리티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달라질 새로운 고객 요구사항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다음글 2020-06-23
이전글 2020-06-08
목록